광고

진안군, 전북도 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서 ‘최우수’ 이영노 2021.06.08 13:58


세외수입 징수율과 징수액 증감율, 이월체납액에 대한 적극 체납처분 및 결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진안군(군수 전춘성)이 전북도 내 지방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진안군은 도내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한 ‘2021년도 지방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최우수기관 선정과 시상금 700만원을 확보했다.

 

전북도는 시·군간 선의의 경쟁을 통한 효율적인 세외수입 운영 및 관리로 지방재정 확충을 도모하기 위해 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진안군은 세외수입 징수율과 징수액 증감율, 이월체납액에 대한 적극 체납처분 및 결손처분 강화, 과태료 징수율 제고 등 7개 분야 10개 지표에서 최우수평가를 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특히 군은 징수율을 높이기 위해 특별징수기간을 운영하고 징수대책보고회 개최, 고액 및 고질 체납자에 대한 채권 압류 및 번호판 영치, 세외수입 우수사례발표대회 수상 등 적극 징수를 추진하여 납세 형평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왔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여건이 어려워진 납부자들에게는 체납처분 유예, 납부기한 연장, 분할납부 등의 방안을 적극 지원해 납부 부담을 완화하고 있다.”며 “고의적‧상습적인 체납자들에게는 부동산 공매, 합동영치, 가택수색 등 더욱더 강력한 징수활동을 펼쳐 조세 정의 구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처분 강화, 과태료 징수율 제고 등 7개 분야 10개 지표에서 최우수평가를 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특히 군은 징수율을 높이기 위해 특별징수기간을 운영하고 징수대책보고회 개최, 고액 및 고질 체납자에 대한 채권 압류 및 번호판 영치, 세외수입 우수사례발표대회 수상 등 적극 징수를 추진하여 납세 형평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왔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여건이 어려워진 납부자들에게는 체납처분 유예, 납부기한 연장, 분할납부 등의 방안을 적극 지원해 납부 부담을 완화하고 있다.”며 “고의적‧상습적인 체납자들에게는 부동산 공매, 합동영치, 가택수색 등 더욱더 강력한 징수활동을 펼쳐 조세 정의 구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6/08 [13:58]
최종편집: ⓒ 오늘뉴스


세외수입 징수율과 징수액 증감율, 이월체납액에 대한 적극 체납처분 및 결손,전춘성,.세입,,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