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연천군, 2020 연천 구석기 축제 취소... 올 가을 깜짝 이벤트 준비 중 오늘뉴스 2020.07.10 13:42



 

연천군청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연천군은 코로나19 심각 단계가 지속됨에 따라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10월로 이미 연기되었던 제28회 연천 구석기 축제를 공식적으로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20-2021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된 ‘제28회 연천 구석기 축제’는 2021년으로 순연하게 됐다.

연천군은 올 가을 축제를 개최하지는 않지만, 이미 계약된 일부 공연 및 준비한 창작뮤지컬‘전곡리안시그널’을 다양한 방법으로 공유하기 위해 소규모 이벤트를 준비해 코로나19로 침체된 문화·공연업계와의 상생 및 축제를 기다린 많은 주민들과 고객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SNS채널을 통해 연천 전곡리 유적과 축제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내년에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는 다양한 변화와 시도가 있는 축제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0/07/10 [13:42]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