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양평군, 경기도형 아동돌봄공동체 ‘휴먼빌 아사모’ 출범 오늘뉴스 2020.07.08 17:52


돌봄기능 강화 및 지역간의 소통 활성화 기대

 

경기도형 아동돌봄공동체 ‘휴먼빌 아사모’출범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양평군은 지난 7일 강상면 휴먼빌 아파트에서 경기도가 주관하는 가족의 약화된 돌봄 기능 보완 및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아동돌봄공동체인 ‘휴먼빌 아사모’를 출범했다.

경기도형 아동돌봄공동체는 지역 주민들이 주체가 되어 공동체를 형성해 지역공동체 자원활용을 통한 지역·마을 맞춤형 ‘함께 돌봄’을 실천함으로써 가족의 약화된 돌봄 기능 보완 및 지역 유대 관계 활성화를 목표로 하는 사업이다.

경기도 22개 시·군에서 41개 공동체가 응모해 서류 심사 및 현장 확인을 거쳐, 14개 시·군 20개 공동체가 선정됐다.

그 중 양평군은 ‘휴먼빌 아사모’와 ‘강하 행복 쉼터’가 당당히 선정 공동체에 그 이름을 올렸다.

이 중에서 ‘휴먼빌 아사모’가 먼저 출범해 사업비 1억원을 지원받아 작은 도서관을 아동 돌봄을 위한 공간으로 리모델링해 놀이방, 방과후 교실, 영화관등으로 운영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미래의 주역들인 아동들을 위해 ‘휴먼빌 아사모‘가 공동체의식을 바탕으로 지역 아동들을 미래의 탄탄한 양평공동체 구성원으로 키워나가는 데 이바지 할 것이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7/08 [17:52]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