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미추홀구, 코로나 19 감염확산 방지 위해 벚꽃 개화기 수봉공원 전면폐쇄 오늘뉴스 2020.04.02 23:20



▲  수봉공원 걷기대회 행사 모습     ©오늘뉴스 자료사진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미추홀구가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수봉공원을 일정기간 전면 폐쇄한다.

인천 미추홀구는 오는 4일부터 19일까지 수봉공원을 전면 폐쇄하기로 했다.

봄철 벚꽃이 만개하는 시기를 맞아 이용객이 늘어나면서 코로나19가 확산될 수 있는 만큼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부득이 공원을 폐쇄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인천지역에는 수봉공원 외에도 벚꽃 명소인 인천대공원, 월미공원, 자유공원 등도 잇따라 폐쇄를 결정했다.

구는 수봉공원 폐쇄 기간 동안 주요 진출입로에 폐쇄를 알리는 현수막, 표지판과 공무원 등을 배치해 방문객과 차량 출입을 통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구 관계자는 “벚꽃 개화시기 수봉공원 전면 폐쇄는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차단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임을 널리 양해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4/02 [23:20]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