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군산대, 교육부지원 재직자교육 활기...금속.세라믹.반도체 등 109명 참가 이영노 2019.10.07 13:24


공대 신소재학과 지역 소재산업과 ...군산-익산-서천-논산 등 지역

▲ 군산대 신소재 재직자 교육현장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군산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이창경)은 교육부 국립대학교 육성사업과 산학협력선도대학(LINC+)사업단의 지원을 받아서, 지역소재산업체 재직자 대상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군산대학교 신소재공학과가 주관한 이 교육은 군산-익산-서천-논산 지역에 위치한 금속, 세라믹(유리), 반도체소재 제조 기업에 재직 중인 사람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 9월부터 12월까지 약 14주간 각 소재의 전문분야에 대한 강좌를 시행 중이다.

 

공과대학 강의실과 기업 방문을 통해서 진행되는 이번 강좌에는 지역 및 인근에 있는 동원테크팩솔루션, 벽산, 삼광글라스, 제이아이테크, 진흥주물, 한국세큐, 한국유리공업, 퍼시픽글라스 등 8개 기업 109명의 산업체 재직자들이 참가하고 있다.

 

군산대 김기동, 김동익, 선호정 교수 등 산업체 경험이 풍부한 신소재공학과 교수와 강희찬, 최규재 교수 등 기계공학전공 교수들이 유리생산공학, 금속응고 및 열처리, 반도체 및 박막 제조공정, 열전달, CAD/CAM을 주제로 총 14∼22시간에 걸쳐서 집중적으로 강의를 실시 중이다.

 

지역산업체 재직자 교육을 기획한 신소재공학과 김기동 교수는 “이번 행사를 통해서 지역소재 산업체 재직자의 직무역량 강화, 지역산업체를 위한 군산대학교의 역할 강화, 산학협력을 통한 지역산업발전 강화를 도모할 수 있다”면서 “본 행사가 격년마다분야를 바꾸어 주기적으로 개최된다면 4차 산업혁명시대에 어울리는 창의적인 산학협력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견해를 피력하였다.


기사입력: 2019/10/07 [13:24]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