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주시,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인 전주시...책자발간 이영노 2019.09.16 11:13


창간호에는 전라감영 외국인 접대상, 새벽을 여는 맛, 노포(老鋪)의 맛 등 소개

▲ 전주 맛...책자 표지(사진=이상근 기자)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주시는 전주시민과 전주를 찾는 여행객의 전주 음식문화 전반에 대한 흥미와 이해를 돕기 위해 전주음식 잡지인 ‘전주맛’ 창간호를 발간, 전주시 관광안내소와 전주한옥마을 문화시설 등에 배포했다.

 

‘전주맛’은 흥미와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쉬운 주제의 글과 재미있는 사진, 일러스트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발간된 창간호에는 기획특집으로 △1884년 전라감영에서 외국인 손님을 접대한 상차림을 발굴해서 처음으로 재현한 내용 △오랜 세월 전주음식의 맛과 함께 해온 남부시장 △전주비빔밥의 필수재료인 노란 황포묵 △전주 노포의 맛 △아삭한 식감을 자랑하는 전주콩나물 등의 내용이 소개됐다.

 

이처럼 전주음식 잡지를 발간하게 된 것은 예로부터 맛의 고장이자 세계가 인정한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임에도 불구하고 전주음식 관련 잡지나 소식지 등의 자료가 없기 때문이다.


기사입력: 2019/09/16 [11:13]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