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 직원들과 봉오동전투’ 관람 오늘뉴스 2019.08.23 10:28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은 26일(월) 저녁 직원 200여명과 함께 영화 ‘봉오동전투’를 단체관람하면서, 항일운동의 역사를 되새기며 나라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여파로 한-일 관계가 급속히 냉각되고 국제정세가 매우 어려운 상황에서, 어려움을 헤쳐 나가기 위해서는 우리가 겪은 아픔을 결코 잊어선 안되며, 우리 스스로가 실력을 키워나가야 한다”면서 “그러기 위해선 우리 공직자들부터 항일운동의 역사를 되새기고, 굳은 각오를 다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강조하였다.

 

영화 ‘봉오동전투’는 전국 각지에서 모여 하나의 뜻 아래 모인 독립군 연합부대가 일본 정규군을 상대로 첫 대규모 승리를 쟁취한 1920년 6월 봉오동전투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기사입력: 2019/08/23 [10:28]
최종편집: ⓒ 오늘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