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3년도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최고 등급‘우수기관’ 선정

가-가+sns공유 더보기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4.03.04 12:04

▲ 오산시, 2023년도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최고 등급‘ 우수기관’선정  © 박상진 기자

 

[오늘뉴스=박상진 기자] 

 

오산시(시장 이권재)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2023년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에서 최고등급인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는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혁신역량 혁신성과 국민체감도 등 3개 항목 10개 지표에 대해 평가하고, 우수·보통·미흡으로 나눠 최종 결정된다.

 

시는 특히 기관의 자율추진 혁신성 디지털 기반 서비스 혁신 이용자 중심의 공공서비스 개선 데이터 기반 업무효율화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주요 사례로는 문화소외 계층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 야외 상설공연 공연이 있는 날운영과 지역상권 활성화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대표축제로 추진된 1회 오산시 크리스마스 마켓 운영등이 있다.

 

또한 과다 수도요금 발생을 예방하는 수똑이 서비스’, 중장년 고립 및 고독사를 예방하고 이용자 중심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체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상을 수상한 함께 on, 희망 on’사업 등도 높이 평가받았다.

 

이 밖에도 2023년 도내 유일 신규인증기관으로 선정된 이용객 중심의 국민행복민원실개선, 학대피해아동 심리·정서 지원사업과 사업체 찾아가는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 추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민 중심의 정책과 혁신행정 추진한 점도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시는 백년소통 한마당 개최 등을 통해 시민들의 목소리를 시정에 반영했으며, 직원소통 간담회 추진, 상호존중의 날 운영 등 내부 직원들과도 다양한 소통을 통해 민선 8기 핵심 혁신 비전을 공유하고 추진 방향에 대한 동력을 얻어 인구 50만 자족형 커넥트 시티 오산 건설을 위한 공감대가 형성된 점도 우수기관 선정의 배경이라 할 수 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그동안 민선 8기와 함께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며 열린 혁신 행정을 펼쳐 온 노력들이 인정받은 의미있는 성과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시민이 편안하고 행복한 도시 오산을 위해 시민이 실질적으로 체감할수 있는 혁신 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인기뉴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오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