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미추홀구 건강증진 120센터, 주민 건강향상율과 만족도 증가 오늘뉴스 2020.01.28 11:47



▲ 사진=용현 건강 120센터 상담 모습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미추홀구 보건소 120센터를 이용하는 주민이 늘고 있고, 만족도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 보건소는 지난해 건강증진 120센터를 이용한 주민은 2만6천387명으로 2018년 2만4천148명 대비 9.3%p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또 건강증진 120센터 이용주민을 대상으로 보건소 자체 만족도 조사결과, 센터 이용주민 94%가 건강관리서비스와 건강 상담이 질환개선 및 건강행태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답변한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주민건강도 좋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용 주민 중 2~3회 방문자 혈압은 79%, 혈당은 84%가 좋아졌으며 4회 이상 정기적 건강관리를 받은 주민 혈압은 86%, 혈당은 90% 향상율을 보였다.
콜레스테롤 검사 및 체성분 검사 결과도 50% 이상 건강향상을 보이고 있는 등 각 120센터가 주민건강 거점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다.

 

특히 ‘찾아가는 120센터’는 지역행사 등에 건강체험관을 설치하며 모두 60회 운영해 3천833명을 만나는 등 주민밀착형 건강지킴이로 자리를 잡았다.

 

현재 미추홀구보건소는 학익, 도화, 주안, 문학, 용현 등 5개 권역별로 건강증진 120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상담간호사가 상주해 주민 건강관리교육과 혈압, 혈당, 체성분, 콜레스테롤, 폐활량검사 등 만성질환 관리와 예방활동을 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0/01/28 [11:47]
최종편집: ⓒ 오늘뉴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